뉴질랜드조기유학 자녀학비 면제와 함께 부모님 영주권취득이 가능한 방법


뉴질랜드조기유학
자녀학비 면제와 함께
영주권 취득이 가능한 프로그램



뉴질랜드조기유학을
부모님이 동반하는 경우, 부모님이 영주권
취득이 가능한 방법이 있다면, 
금상첨화일 것입니다.

이 방법이 한국에서 뉴질랜드조기유학을 준비하는
분들이라면, 꿈과 같은 방법이라고
생각 할수 있고, 경우에 따라서는 허황된
생각이라고 하는 분들도 있지만, 
실제 뉴질랜드에서 부모님이 동반하여
조기유학을 하는 경우
현지에서는 대부분 인지하고 있는 방법입니다.



대부분 뉴질랜드조기유학 부모들이
뉴질랜드 현지에서 어느정도 정착기간을 지나고
나면, 현지에 여러 사람들을 만나면서
뉴질랜드이민을 통한, 자녀의 무상 뉴질랜드조기유학
을 알게 됩니다.

특히, 자녀가 뉴질랜드에서 적응을 잘하고
한국으로 다시 귀국을 하여, 한국교육시스템
적응에 문제가 예상되는 경우
뉴질랜드에서 장기간 유학을 해야 하는데
이때 많은 비용 뿐 아니고
부모님의 신분과 비자등 여러가지 문제점이
있을수 있습니다.

이런 경우, 부모님이 뉴질랜드이민을 통하여
무상 조기유학 방법을 이용하는것이
좋습니다.



만일, 한국에서부터, 이러한 방법을 사용하여
뉴질랜드조기유학을 한다면
비용과 시간을 획기적으로 절약할수 있으며
또한, 자녀와 부모님 모두 안정적인 신분 으로
정착이 가능합니다.

결국,
자녀의 뉴질랜드조기유학이 단순히
자녀의 학업능력 향상뿐 아니라
가족 전체의 삶의 질 향상과
인생의 큰 기회가 될수 있는 전환점이 됩니다.

이러한 방법을 구체적으로,,,
제작한 프로그램이
뉴질랜드세이버 (NZ Saver) 프로그램입니다



본 프로그램은 특히, 2년이상
장기간 뉴질랜드조기유학을 계획하거나
동반자녀 2인이상의 경우 가장 합리적인
조기유학 방법이며, 유학비용 절감과 부모님의
영주권 취득이라는 두가지 목표를
동시에 획득할수 있는 최적의 방법입니다.


뉴질랜드세이버 프로그램은
다음과 같이 구성되어 있습니다.

참가대상 : 부모동반 뉴질랜드조기유학
2년이상 계획이신 분

자녀연령 : 만3세 ~ 만16세 
자녀수는 무관하며, 많을수록 유리합니다.

부모학력 : 전문대졸이상

부모영어 : TOEFL, IELTS 등 구체적인
영어점수는 필요없으며, 
자체테스트로 대체합니다.
기본적인 영어능력이 필요하므로
영어가 부족한 경우, ESL 과정을 하게 됩니다

시작일시 : 1월, 4월, 7월, 10월

공통조건 : 신원조회상 문제가 없는 분
비자발급에 결격사유가 없는 분



여기서 부모님이 동반하여 뉴질랜드조기유학을
진행 하는경우와 동반하지 않고 진행해야 하는경우
법적인 중요한 팁(Tip)을 소개합니다.

뉴질랜드는 전세계에서 가장 뛰어난
초등교육 시스템을 보유하고 있는 국가입니다.
어린자녀가 조기유학을 하는 경우
비자규정에 있어서, 다른 나라에
비하여 조금 더 엄격합니다.

조기 유학생 (만13세 이하 또는
 NZ정규학제 1~8학년)
가디언과 동반하지 않으면 
학생비자를 받을 수 없습니다. 

단, 예외 규정이 있습니다.
– 뉴질랜드 내국인 학생으로 인정된 자,
–  교육부 승인을 받은 기숙학교에 입학한 자,
– 교육부 승인을 받은 Prior Program을 가진 학교
학원에 입학한 7,8학년 
또는 11세 이상 13세 이하 학생 

* 가디언에 대한 규정
자국에서 교육 및 의료 등을 포함 학생을 보살펴 왔고 
그러한 법적 책임과 권리를 가진 자로 
혈연/ 입양을 통한 부모, 유언 또는 법에 의해 
결정된 법정 후견인 NZ에 있는 제 3자 

구체적인 예를 들면, 
비자 신청 대리인, 친척, 친구, 스폰서 등은 
해당되지 않습니다.
가디언은 항상 뉴질랜드 내에서 보호 자녀와 
함께 체류해야 하며, 
만일 자녀를 두고 떠날 경우에는 
자녀의 학생비자가 취소될 것입니다. 

지금 알려드린 Tip 은 매우 중요한 부분으로
실제 자녀의 뉴질랜드조기유학을 진행을
할때 문제가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뉴질랜드세이버에 관련된 방법 및 프로그램은
다음편에서 구체적인 비용과 절차
등을 연속적으로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sit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