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취업과 이민 실질적이고 합법적인 회사가 없는 이유


뉴질랜드 취업
 실질적이고 합법적인
회사가 거의 없는 이유

뉴질랜드취업 을 알아보고 희망하는
많은 사람들이 있습니다.

특히, 뉴질랜드 다이렉트 취업의 경우
뉴질랜드에서
결정을 하는것이 아닌, 국내에서 모든것을
결정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또한, 지원자들이 간접 취업방식인
유학후이민 방법보다는
아무래도, 직접 취업방법을 선호합니다.

이유는, 간단합니다.
비용적인면이나 시간적인 면에서
직접 취업방법이 우월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직접취업 방법은
국내에서 비자 조건을 확정짓고 출국하기
때문에 안정성을 느끼는 것도 사실입니다

그러나, 이 부분은 깊이 생각해볼 
필요가 있습니다.
이와 관련된 칼럼을 예전에 소개한적도 있습니다.
"역지사지" 로 생각해보면 쉽게 이해할 수있습니다.
취업희망자 입장이 아닌, 고용주 입장에서
생각해보면 이해가 됩니다.



즉, 고용주로서, 좋은 고용인을
채용하려는 것은 인지상정입니다.
따라서, 직접 면접도 보고, 일도 시켜보면서
여러가지 능력과 성향을 테스트
하고 싶어 합니다.

그 다음에 고용의 여부를 결정하고 싶어합니다.
특히, 외국인에게 취업 비자를 준다는 것은
고용주입장에서는 매우 큰 부담이 있습니다.

뉴질랜드취업과 이민에 관한
법적인 설명은 지난 여러 칼럼에서 자세히
기술해 놓았으므로, 참고바랍니다.
현 칼럼에서는, 지면관계상 생략합니다.
한마디로 정리하면, 고용인의 스폰서가 되는 것이므로
인적, 물적 신원 보증인이 되는 것입니다.



물론, 뉴질랜드 직접 취업 방식은
여전히 유효하며 가능한 방법입니다.
그러나, 직접취업을 생각하더라도
이러한 원리는 깊이 고려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전체적인 취업시장과 고용주의 상황을 이해해야만
적절하고 올바른 준비가 가능하기때문입니다 

또, 한가지 뉴질랜드취업과 이민을
고려하는 회원님들은 꼭 인지를 하셔야 할 것이
국내와 뉴질랜드의 자격사항과 법적인 사항을
꼭, 확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뉴질랜드취업과 이민 정보를 알아볼때
여러 종류의 나쁜 소문과 조심하라는 이야기를
누구나 한번쯤은 들어보셨을 것입니다.

그만큼, 뉴질랜드취업과 이민 정보는 고도의
전문성과 신뢰성을 담보해야 합니다.



실제로 뉴질랜드취업과 이민에 있어서
그동안 많은 사건 사고가 있었던 것도
사실이며, 구조(시스템) 또한 미리 확인하기가
어려운 요소가 많습니다.

이러한 부분은, 뉴질랜드나 대한민국 정부에서도
이미 오랜기간을 거쳐서 잘 인지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따라서, 각 국가에서는 자격별로 철저하게, 등록제
허가제, 보증보험제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국내부터 소개하면, 뉴질랜드 이민분야는
외교부의 해외이주알선업에 등록과 허가를 받아야하며
뉴질랜드취업 분야는, 고용노동부의 국외유료직업알선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
또한, 만일 일어날수 있는 고객의 피해를 구제하기 위하여
보증보험 가입을 의무화 했습니다.

뉴질랜드도 마찬가지 입니다.
뉴질랜드내에서 이민에 관련된 모든 업무는
"뉴질랜드어드바이져" 만 진행이 가능하며
뉴질랜드이민성 허가가 있어야 합니다.
국내와 마찬가지로 어드바이져또한, 고객 피해에
대한 보증보험을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합니다



여기서 꼭 확인해야할 것이
여러가지 편법이 존재를 합니다.
즉, 국내나 뉴질랜드 정부는 각 등록과 허가증에
대하여, 어떠한 종류의 협력사나 파트너 관계도
인정이 안됩니다. 반드시, 직영만 가능합니다.

또한, 국내에서 관련된 자격이 있다고 해서
뉴질랜드에서 활동이 불가능하며
마찬가지로, 뉴질랜드에서 허가가 있다고
해도 국내에서 활동이 불가능합니다.
이를 어길시에도 마찬가지로, 불법 무허가
업체가 됩니다.

국내나 뉴질랜드에서 각 국민의 피해를 미리
방지하고자, 이러한 제도를 운영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많은 피해가
발생하고 있는 현 상황은
불법, 무허가 해당업체의 문제가 가장 크지만
고객의 부주의나 작은 이익 때문에, 불법 무허가
사실을 알면서도 선택을 하기 때문입니다



국내에 실질적으로, 뉴질랜드취업과
이민에 관련된 국내의 모든 자격을 갖추고
있는 회사는 극소수입니다.
국내에 외교부 등록 이주공사 숫자도 많지
않으며, 이주공사 중에서도 고용노동부에
등록된 곳은 극소수입니다.
또한, 대부분 이주공사가 미주권 전문회사가
많은 관계로, 뉴질랜드 전문회사는
정말 극소수중 소수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인터넷상에, 엄청나게
많은 뉴질랜드이민과 취업 광고나 홍보가
넘쳐나는 것을 보면 황당한 일이 아닐수 없습니다.

물론, 위에 설명드린 모든 부분에 있어서
조금이라도 범법, 위법 사실이 발견되면,
해당업체는 큰 벌을 받지만, 당국에서 사전에 단속을
하는 것은, 여러가지로 어려움이 있습니다.

실제 고객이 피해를 당하거나, 설명, 피해사실이
없어도 외교부나 고용노동부에 신고를 하게되면
물론, 해당 업체는 큰 벌을 받게 됩니다.
그러나, 이때는, 이미 상황이 늦어버리게 되며
이러한 점을 이용하는 곳도 그동안 많았습니다.

또한, 각 국가별로 이러한 당연하고 엄격한
법이 있음에도
이러한 절차를 무시하거나, 자격이 안되어
등록을 못한 회사를
어떻게 신뢰하고, 진행할수 있겠습니까?
너무 작은 부분에 빠져서, 큰 부분을 놓치면
성패여부를 떠나서, 큰 피해를 입을수 있습니다.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site top